작가노트/ About the artist

 

 

Photographer 이강진

 

Ciel studio 대표

Ecole des beaux-arts de Versailles

photographie & fine arts 졸업

신구대학사진영상과 졸업

낯선 일상의 편린(片鱗)

일상에서 마주하는 장면들이 무덤덤하게 보이기 시작하면

무뎌진 시선을 피해 이국의 거리로 향한다.

이방인의 눈으로 바라본 장면들은 낯설고 새롭다.

그 낯섬이 친밀해진다면 다른관점으로 다가온다.

그 친밀함이 다시 무덤덤하게 되고 무뎌져 다시 새로운 경계의 시각으로 보이게 된다면...

그 경계의 시각으로 나의 기억을 상기시킨다면...

지금 내앞에 펼쳐진 장면들은

아련한 기억속에 잠겨있던 이미지의 데자뷰였는지도...

익숙함과 낯섬, 기억과 상상, 현실의 경계를 해체하는 또 다른 시선..

그 새로운 시선으로 해석한 장면들은 어떤 느낌일까?

익숙한 일상속에 만난 어느날의 장면들이 친밀하게 느껴질때...

무심하게 지나쳤던 일상의 장면들이 문득 낯설게 느껴질 때

삶은 이 모든 장면들의 합일지도 모른다.

그 순간과 순간들이

편린처럼 스쳐 지나갈 수 있기에

기억 속의 사진 혹은 새로운 관점으로 더 많이 담아두고자 한다.

GALLERY O // 108, Apgujeong ST.108, Gangnam-gu, Seoul, Korea (DUKSAN BUILDING/ T. 02-549-2891 / gallery-o@naver.com

위치: 서울시 강남구 압구정로108 108호 (신사동 덕산빌딩)